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세무  ·  헬스  ·  BOOK  ·  블로그   
등록예정 2024년 7월 등록예정 도서요약
북다이제스트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회원가입
도서요약전체

미래를 위한준비
도서상세정보
왜 영어가 세계어인가
 저자 : 데이비드 크리스털
 출판사 : 코기토
 출판년도 : 2002년 05월


a4용지 10매내외 핵심요약전문
워드파일 보기및받기 한글파일 보기및 받기 pdf파일 보기및 받기
기호 : 개념과 역사
저자 : 움베르토 에코 저/김광현 역 / 출판사 : 열린책들
교보문고  BCMall     
미국 문화의 몰락
저자 : 모리스 버만 저/심현식 역 / 출판사 : 황금가지
교보문고  BCMall     
세계와 미국
저자 : 이삼성 저 / 출판사 : 한길사
교보문고  BCMall     
오만한 제국
저자 : 하워드 진 저/이아정 역 / 출판사 : 당대
교보문고  BCMall     
왜 영어가 세계어인가
저자 : 데이비드 크리스털 저/유영난 역 / 출판사 : 코기토
교보문고  BCMall     

 
데이비드 크리스털 지음/유영난 옮김
코기토/2002년 5월/208쪽/12,000원

저 자 데이비드 크리스털
저술가, 편집자, 강사, 방송인으로 활약하고 있는 그는 1941년 북아일랜드의 리즈번에서 태어났다.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에서 영어학을 전공했으며, '랜돌프 쿼크'에서 행한 영어어법 연구에 참여하기도 했다. 1964년 첫 저서를 발간한 후 영어학과 관련된 책을 60권 이상 썼다. 10년 동안 리딩대학교의 교수를 역임했고, 현재는 뱅고의 웨일스대학교에서 언어학 명예교수로 있다. 대표 저작으로는 케임브리지대학교에서 발간한 『케임브리지 언어백과사전』과 『케임브리지 영어백과사전』이 있다.

역 자 유영난
1977년 이화여자대학교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보스턴대학교 대학원에서 영문학을 공부했다. 현재는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Short Summary
이 책은 시종 다음의 세 가지 질문과 맞닿아 있다. "무엇이 세계어를 만드는가?", "왜 영어가 선두주자인가?", "영어가 그 위치를 지킬 것인가?" 이는 영어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와 관련된 물음이다.

제1장에서는 세계어란 무엇이고, 세계어가 왜 필요한지를 주로 다루고 있다. 크리스털은 어느 언어도 몇몇 나라를 넘어 '생활어'로 사용된 전례가 없기 때문에 생활어만을 세계어로서의 자격 기준으로 삼아서는 안 된다고 말한다. 그는 세계어가 되기 위해선 "그 언어를 생활어로 사용하는 사람이 별로 없는 나라에서도 그 언어에 특별한 위치를 주고 있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이어서 그는 세계어로 규정짓는 두 가지 기준 요소를 설명한다. 첫째는 '제2언어'라고 흔히 부르는 것으로서 '제1언어', 즉 생활어를 보완한다는 뜻이다. 둘째는 어떤 언어에 공식적인 지위가 없더라도 그 언어를 외국어 교육의 최우선으로 삼는 것이다. 영어를 제1외국어로 사용하는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중국, 러시아, 브라질 등 1백여 개국에 이른다.

제2장은 영어의 지리적·역사적인 측면을 다루는데 어떻게 해서 영어가 발군의 위치에 서게 되었는지를 알려주고 있다. 그 태생부터 세계 각지에 영어가 퍼져나간 상황을 각 지역의 지도를 활용해 선명하게 정리하고 있으며, 현재 영어의 세계적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영어사용 추정치 도표와 그림이 포함되어 있다. 제3, 4장은 영어의 사회적, 문화적 측면을 다루고 있으며, 이는 왜 영어가 그 자리를 지키는지를 설명해 준다. 제1, 2차 세계대전이 끝난 후 영어는 대부분의 국제 기구의 공식어로 사용되었고, 그 영역은 정치뿐 아니라 교육·체육·의학 등까지 걸쳐 있다. 제5장은 영어의 미래를 예측하는 부분이다. 영어가 세계어로서의 지위를 위협할 수 있는 경우는 나이지리아나 호주 등 소수인구의 국가가 영어를 거부하는 데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세계 최강국인 미국의 영어사용 여부에 있다. 따라서 이 장에서는 미국의 언어사용 현상과 언어와 관련된 정치, 사회적 문제를 소개하면서 영어의 미래를 진단한다.

영어처럼 널리 퍼지고 많은 사람들이 사용한 언어는 일찍이 없었다. 영어는 이미 모든 형태의 사회적 통제를 벗어나 있을 수 있다. 언어 사용자의 수나 퍼져 있는 범위가 어떤 임계점(핵물리학의 임계질량 개념과 비슷한 식으로)을 넘으면 어떤 한 집단이나 몇몇 집단의 연합이 그 성장을 막거나 그 미래를 좌우할 수 없는 단계에 도달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 영국에서 영어 사용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사회적 변화가 일어난다면 세계의 영어 사용 추세에 심각한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 크리스털은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말한다. 그는 "현재의 주인공인 미국도 세월이 지나면 세계 인구의 성장 구조 때문에 점점 영향력이 줄어들 것"이라며 세계어로서의 영어는 그 누구도 어찌할 수 없는 대세임을 방증한다. 마지막으로 크리스털은 다음의 글로써 자신의 주장을 끝맺음하고 있다. "세계어의 등장은 언어 진화의 관점에서 전무후무한 사태일까? 영어가 어떤 모습, 어떤 형태로든 영원히 지구상에서 사용될 언어가 된 것인지도 모른다."

차 례
편집자의 글
책머리에
1. 왜 세계어인가
2. 왜 영어인가? 역사적 배경
3. 왜 영어인가? 문화적 토대
4. 왜 영어인가? 문화적 유산
5. 세계영어의 미래
참고문헌
찾아보기


단체회원가입안내
독서퀴즈이벤트
나도작가 신청안내
무료체험
1분독서영상
한국독서능력검정 신청
모바일 북다이제스트 이용안내

인재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