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세무  ·  헬스  ·  BOOK  ·  블로그   
등록예정 2023년 3월 등록예정 도서요약
북다이제스트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회원가입
도서요약전체

미래를 위한준비
사회/정치/법/환경/문화서적 : 768권 / 17페이지
     
최수영/북오션
모르면 손해 보고, 알면 돈이 되는 생활 속 법률 상식을 소개한 책이다.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흔히 접하는 법률문제를 맞닥뜨렸을 때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법률 상식을 이해하기 쉽게 전하는 데 초점을 맞추어 설명하였다.
     
변양균/바다출판사
노무현 전 대통령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경제 정책을 실행한 저자 변양균이, 서민을 향한 노무현 대통령의 따뜻한 경제 철학을 통해 우리나라가 가야 할 복지사회의 비전을 제시하고, 지속 가능한 경제를 위한 성장전략을 모색했다.
     
강준만/인물과사상사
이 책은 정치와 선거에서 정치인들의 태도와 독설과 욕설을 앞세운 진보 진영의 담론, 조중동 프레임과 조중동 숭배, ‘싸가지 없는 진보’의 행태 등을 지적하며 ‘싸가지 있는 정치’를 향해 나아가야 한다고 말한다.
     
안병한/부광
생활 속에 필요한 법률상식을 전하는 책이다. 조금만 알고 있더라면 좋았을 법률상식, 우리네 기본적인 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는 법률, 또 영세 소규모 자영업자들이 겪을 수 있는 각종 분쟁사례를 고려한 내용도 전한다.
     
츠츠미 미카/윌컴퍼니
이 책은 검은 자본에 몰락하는 미국의 모습을 보여준다. 1980년대부터 가속화된 규제완화와 민영화의 움직임은 미국을 통치정치에서 금권정치로 바꾸었고, 미국의 민주주의는 대규모 정치쇼로 전락해버렸다고 말한다.
     
강준만/인물과사상사
이 책은 50가지의 질문을 통해 여러 분야의 학자들이 논의한 이론과 유사한 이론을 이끌어 답변을 내놓는다. 세월호 참사로 보여준 삼류 국가 대한민국의 모습을 비롯해 분야를 넘나들며 지식에 근거한 소통을 시도하고자 한다.
     
세기 히로시/사과나무
스스로 좌파도 우익도 아니며 자유주의자일 뿐이라고 말하는 저자가 2012년 메이지대학 교수가 되기 전까지 33년 동안 자신이 몸담았던 재판소를 떠나 지금껏 드러나지 않았던 일본 사법부의 치부를 낱낱이 밝힌다.
     
이광수 외/앨피
이 책은 2013년 9월 부산의 진보정당 평당원 네 명이 총 9회에 걸쳐 벌인 토론의 결과물이다. 진보정당 20년 역사를 되돌아보며 내부의 모순과 갈등을 여과 없이 털어놓고, 진보 진영의 현실과 과제, 나아갈 길을 모색했다.
     
공영수/평단문화사
인도는 수천 년 동안 갖가지 문화를 받아들이고 흡수하고 발전시키며 세계의 문화의 용광로 역할을 해왔다. 이 책은 인도의 다양한 문화와 역사를 입체적으로 보여줌으로써 인도의 참모습을 들여다볼 수 있도록 이끌어준다.
     
와타나베 이.../더숲
이 책은 마르크스 강의를 9강에 걸쳐 펼쳐내며 ‘마르크스’와 ‘천연균-발효’라는 두 영역을 조화롭게 접목시킨다. 또한 모순 가득한 현실을 애써 피하며 살고 있는 많은 이들에게 진정한 삶의 가치와 노동의 의미를 생각하게 한다.
     
페멘/디오네
페미니즘을 지향하는 여성운동가들뿐만 아니라 인간 보편의 가치를 추구하는 데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페멘이 ‘인간 해방’이라는 하나의 목표를 위해 전진해 가는 모습이 마치 한 편의 다큐멘터리처럼 펼쳐진다.
     
유시민 외/생각의길
안 될 것을 알지만 그른 것에 대항하는 용기, 사리사욕이나 명성보다는 인간에 대한 예의와 가치를 수호하는 정의로움, 무엇보다 사람을 위해 불의를 참지 않겠다는 자신의 소신을 관철시키려 했던 사람, 노무현에 대한 이야기다.
단체회원가입안내
독서퀴즈이벤트
나도작가 신청안내
무료체험
1분독서영상
한국독서능력검정 신청
모바일 북다이제스트 이용안내

인재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