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세무  ·  헬스  ·  BOOK  ·  블로그   
등록예정 2023년 5월 등록예정 도서요약
북다이제스트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회원가입
INFO BOOK
콜럼버스는 벤처 창업가였다
『이재규 교수의 3분 경영』(이재규 지음/사과나무) 중에서

1492년 콜럼버스는 산타 마리아호를 비롯 3척의 범선을 이끌고 스페인의 팔로스만을 출항했다. 진정 지구가 둥글다면 바다 건너 서쪽으로 나아가도 마르코 폴로가 실크로드를 따라 갔던 중국이나 인도에 닿을 것이라는 확신을 갖고서.

콜럼버스가 성공하자 많은 사람들이 일확천금의 꿈을 안고 엉성한 해도(海圖)와 관측기기만 믿고 서쪽 바다로 나아갔다. 그 당시 항구를 떠난 100척의 배 가운데 겨우 3척만이 황금과 향료를 가득 싣고 돌아왔다. 돌아온 3척은 당연히 침몰한 97척의 손실을 보상하고도 남았다. 콜럼버스와 그 후예들은 요즘 용어로 벤처 창업가였고, 주위의 반대를 물리치고 콜럼버스에게 항해 자금을 지원한 이사벨라 1세는 요즘 말로는 엔젤투자가에 해당한다.

20세기 초 미국에는 자동차회사가 무려 1만개나 되었다고 한다. 1903년 창업한 포드 자동차는 미국의 502번째 자동차회사였다. 그 당시 수많은 마차 제조공장들은 마차에 말 대신 엔진을 달고 자동차회사로 전업했는데, 그들 또한 벤처기업가였던 셈이다. 그러나 지금 미국의 자동차회사는 소위 빅3라고 불리는 3개 회사 뿐이다.

헨리 포드가 자동차 대량생산 아이디어를 갖고 은행가를 찾아가 소위 창업자금을 요청했을 때, 그 은행가는 "마차가 이렇게 많은데 누가 자동차를 사겠소."라고 포드의 요청을 거절했다고 한다. 일만개 자동차회사 가운데 지금은 3개만 남았으니 자동차 사업의 성공률은 0.03%인 셈이다. 우연의 일치겠지만, 벤처 선진국 미국에서 벤처기업의 성공률은 0.03%라고 한다.

우리 나라에도 창업과 벤처투자 열풍이 불어닥쳤다. 자본주의의 역동성과 영속성은 창조적 파괴에서 나온다. 지금까지 우리를 먹여 살렸던 산업과 기업이 물러나고 그 자리에 새로운 산업과 기업이 등장하고 사회와 경제를 이끌고 간다. 그리고 한 시대의 주도적 산업이 등장할 때는 언제나 혼란이 일어나고 혼란 속에 기회를 잡은 사람은 큰돈을 벌기 마련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빌 게이츠가 그렇고, 소프트방크의 손정의가 그렇다.

벤처 창업가는 콜럼버스처럼 망하면 죽을 각오로 하는 것이고, 벤처 투자가는 재산을 몽땅 날릴 각오로 하든지, 아니면 여유돈을 조금씩 모아 - 소위 벤처펀드에 - 투자해야 하는 것이다.

말을 알쏭달쏭하게 하기로 유명한 미국 연방준비위원회의장 앨런 그린스펀은 "벤처기업에 투자하는 것은 복권을 사는 것과 같다."고 했다. 옳은 말이다. 복권이란 요행을 바라는 것이다.

우리나라의 주택복권을 예로 들어보자. 1000원짜리 주택복권 1회 총 발행금액은 36억원이고, 그 가운데 18억원을 당첨금으로 지급하므로 당첨 확률은 50%이다. 그러나 1등 상금 3억원에 당첨될 확률은 360만분의 1이다. 그렇게 낮은 확률인데도 사람들이 복권을 사는 것은 "큰돈을 벌 수 있다."는 우연을 바라는 마음 때문이다. 아마도 복권을 몇 장 산 사람은, 자기가 산 복권이 고액 당첨되기를 간절히 기도할지도 모른다. 성 어거스틴은 "산을 옮기는 것은 간절한 기도가 아니라 삽과 괭이와 땀이다."라고 했다. 벤처 투자는 요행수를 바라는 마음으로 해서는 안 된다.

『이재규 교수의 3분 경영』(이재규 지음/사과나무) 중에서
번호 | 제목 | 날짜
157 제품의 기능성과 상징성을 거꾸로 접근하라 2003년 03월 25일
156 세계 최고의 판매왕의 비결 2003년 03월 15일
155 비방하는 자를 스승으로 삼아라 2003년 03월 13일
154 책임을 피하지 말고 받아들여라. 2003년 03월 06일
153 잘못을 고객의 탓으로 돌리지 말아라. 2003년 02월 25일
152 창문과 거울 2003년 02월 19일
151 상대방의 전략에 말려들지 않기 2003년 02월 12일
150 강하면서도 부드럽게 2003년 02월 06일
149 지식사회가 요구하는 세 가지 능력 2003년 01월 31일
148 콜럼버스는 벤처 창업가였다 2003년 01월 22일
단체회원가입안내
독서퀴즈이벤트
나도작가 신청안내
무료체험
1분독서영상
한국독서능력검정 신청
모바일 북다이제스트 이용안내

인재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