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1 경제포털
뉴스  ·  증권  ·  부동산  ·  금융  ·  자동차  ·  창업  ·  교육  ·  세무  ·  헬스  ·  BOOK  ·  블로그   
등록예정 2024년 2월 등록예정 도서요약
북다이제스트
        
아이디/패스워드 찾기
회원가입
도서요약전체

미래를 위한준비
시/에세이/문학서적 : 516권 / 3페이지
     
성기철/미래북
인문 고전을 탐독하며 성공, 행복에 이르는 길을 발견해 온 저자가 이 책을 통해 인생에 대한 고민이 많은 청장년층에게 자기 인생에서 주인공으로 사는 법 등을 전한다. 각자의 인생을 더욱 풍성하게 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정연숙/미래의창
저자는 파리에서 보고, 듣고, 느낀 것들을 6개의 감각을 통해 다채롭게 펼쳐 낸다. 오감, 육감까지 아우르는 세심한 묘사는 독자로 하여금 한낮의 카페에서 햇살을 즐기며 사색에 빠지게 하며, 비 오는 파리의 거리를 걷게 한다.
     
임강유/읽고싶은책
모든 사람들의 주위에는 ‘바라만 봐도 닳는 것’이 하나쯤 있을 것이다. 이 시집은 그러한 순간에 느끼는, 느낄 수 있는 감정을 시(詩)로 풀어낸 87개의 작품들을 엮어서 독자들에게 위로와 공감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다.
     
김주미/글이
저자는 노년인 엄마의 코로나 확진 경험을 통해 사람들의 질병·노년에 대한 편견과 불안을 목도한다. 가족 관계에서 상처받지 않을 수 있는 법을 고민하고 노년에 불안하지 않고 단단해지기 위한 유쾌한 방법을 제시한다.
     
이슬기/글이
저자는 무기력한 회사 생활을 끝내고 나다움을 찾아 퇴사와 독립을 감행했다. 1인 가구이자 노마드스러운 노동자의 독립적 삶은 고단하지만 견딜만하다. 방황하고 시도했던 시간을 덤덤하고 솔직하게, 성실하게 고백하고 있다.
     
우동준/호밀밭
이 책은 90년생 청년이 만난 우리 시대 아버지들의 이야기이다. 사회는 아버지라는 단어에 본래의 의미보다 더 많은 무게감을 부여한다. 사회가 만든 아버지상을 해제하는 것, 저자가 세상의 수많은 아버지를 만나게 된 이유였다.
     
후이/미디어숲
이 책은 작가 후이의 감성 에세이이다. 후이는 작은 만남, 사건도 그냥 지나치지 않는다. 그 속에서 삶의 진리를 찾아내고, 따스한 마음을 읽어 내기도 한다. 마음을 부드럽게 어루만져 주는 글에 삼백만 독자가 찬사를 보냈다.
     
김명희/이바구
김명희 수필집 『누가 길을 묻거들랑』에는 눈물도 흐르고 감동도 흐른다. 즉, 삶의 희로애락이 가슴 깊이 와닿아 꼼지락댄다. 대체로 짧은 수필 위주로 수록했으며, 이들 수필은 독자들에게 긴 여운과 깊은 감동을 안겨 줄 것이다.
     
동길산/예린원
이 책은 삶의 흔적과 추억이 아스라한 부산의 포구 열일곱 곳을 걸으며 써 내려간 열여덟 꼭지의 기행문이다. 포구는 그리움이 있는 공간이고 회한과 사색의 시간이다. 흔들리고 지친 당신에게 사색과 위로를 만나게 하는 책이다.
     
주서윤/모모북스
사랑을 선택하면 가난해진다는 편견을 가진 세상을 향해, 저자는 ‘내가 사랑하는 걸 사랑한다’라고 당당히 밝히고 싶다고 말한다. 사소한 내일을 살아갈 수 있도록, 삶을 소중히 여기고 사소한 것들을 사랑하고 싶다고.
     
정여울/크레타
이 책은 『어린 왕자』를 통해 작가가 만난 내면 아이 ‘조이’와 성인 자아 ‘루나’의 진솔한 대화이자 끊임없는 성장 스토리다. 독자만의 ‘어린 왕자’를 만나 치유와 극복의 에너지를 발견하기를 바라는 작가의 친절한 안내서다.
     
오연서/온더페이지
이 책은 각 음식의 맛과 함께 작가의 추억을 4개의 장으로 나누어 이야기한다. 특별한 음식이 아니어도, 뛰어난 맛이 아니어도 그 시간, 그 장소만의 맛을 담은 음식과 저자의 감성이 글에 담백하게 담겨있다.
단체회원가입안내
독서퀴즈이벤트
나도작가 신청안내
무료체험
1분독서영상
한국독서능력검정 신청
모바일 북다이제스트 이용안내

인재채용 | 광고안내 | 구독신청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서비스문의 이용문의:mkmaster@mk.co.kr
회원문의:usrmaster@mk.co.kr
매경닷컴은 회원의 허락없이 개인정보를 수집, 공개, 유출을 하지 않으며 회원정보의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